이날 참석한 어르신 중 최고령자인 98세 허영무 목사(상단 오른쪽)와 흥겨워하는 어르신들. 사진=김정주
도곡리 ‘고래실’ 난타팀, 양평 잠자리색소폰 , 양평경기민요 및 기타 공연. 사진=김정주
아들의 색소폰연주에 맞춰 춤추는 93세 어머니. 사진=김정주

양서면체육회(회장 김민수)는 지난 10일 양서문화체육공원에서 양서면 어르신을 대상으로 건강백세 효도잔치를 열었다.

이날 효도잔치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지역사회를 위해 헌신한 어르신들께 감사드리고, 자라는 후손에게 효사상을 전파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이날 효도잔치는 제1부 국민의례, 시상, 김민수 체육회장 인사말에 이어 주요 내빈들의 축사가 있었고, 제2부 오찬에 이어 초청가수 공연, 지역주민 장기자랑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전진선 양평군수, 한구현 양서면장, 김선교 국회의원 당선자, 윤순옥 군의회 의장, 동부노인회장 등 관내 주요기관장이 참석해 축하했다.

또한, 양서농협, 이장협의회, 새마을지도자협의회 부녀회, 주민자치위원회, 의용소방대, 양서국수자율방범기동대, 양평문화원 양서분원, 양서적십자회, 바르게살기운동 양서면협의회, 양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단체들이 후원했다.

김민수 양서면체육회장은 “많은 분들이 참여해 주셔서 감사드린다. 맛있는 점심을 대접하고 즐거운 마음으로 잔치를 하게 돼 기쁘다. 그간 세월의 고단함을 내려 놓으시고 즐겁게 관람하시라”고 당부했다.

전진선 양평군수는 “어르신들께 감사드리고, 이 행사를 준비한 관계자들께도 감사와 격려의 말씀 드린다”며, 양평군 군정방향에 대해 상세히 설명했다.

이날 참석자 중 최고령 연장자인 허영무(98) 목사도 소개됐다. 참여한 어르신들은 귀가하면서 농협이 후원한 쌀을 선물로 받았다. 양서면 지역부녀회 회원들이 헌신적으로 봉사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