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지난 2일 저소득 홀몸 어르신을 대상으로 '행복나눔 장바구니' 사업을 추진한 가운데, 원명숙 위원이 본인 운영 '신명식당'에서 어르신들을 위해 무료로 식사를 지원해 따뜻한 정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양평읍

양평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김문희, 민간위원장 신호선)는 지난 2일 관내에 있는 저소득 홀몸 어르신을 대상으로 ‘행복나눔 장바구니’ 사업을 추진했다.

이번 사업은 양평읍에서 어버이날을 맞아 협의체 위원과 고위험에 노출돼 있는 저소득 홀몸 어르신을 일대일로 연결, 카네이션 전달, 식사지원, 말벗서비스 등 정서 지원과 함께 생필품 장보기, 귀가 동행으로 진행됐다. 특히 양평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 원명숙 위원이 본인이 운영하는 ‘신명식당’에서 어르신들을 위해 무료로 식사를 지원해 따뜻한 정을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신호선 민간위원장은 “요즘 고독사 이슈로 사회적으로 관심이 높은데, 협의체 차원에서도 홀몸 어르신들의 고독사 예방을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하겠다”전했다.

김문희 양평읍장은 “협의체 위원들이 홀몸 어르신을 내 가족처럼 식사 지원과 장보기 동행으로 이웃 사랑을 몸소 실천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읍도 더 많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양평읍 ‘찾아가는 복지팀’과 양평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민관협력을 통한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복지 서비스 지원 체계를 마련하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집 수리 사업, 행복나눔사업 등 다양한 특화 사업을 전개해 관내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적극 힘쓰고 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